검둥흰둥네집

POST : 패션

[패션] 30대 남자가 입을 만한, 괜찮은 남자 가디건 브랜드 소개합니다.

 

30대 남자가 입을 만한, 괜찮은 남자 가디건 브랜드

 

 

 

 

남편이 매일 아침 입을 옷이 없다고 투덜거리더라구요

11월이 두뚬한 외투를 입기에도 애매하고, 얇은 가을 아우터 입으면 너무 추워서, 옷입기 참 애매한 계절이죠.

그래서 남편 가디건 사주려고 남자 가디건 검색을 좀 해봤는데 괜찮은 브랜드들이 있는 것 같아서 포스팅합니다.

 

 

 

 

 

 

 

 

1. 포레스트 캠프

포레스트 캠프 옷은 착한 가격에 고퀄리티 재질의 옷이 많습니다.

대부분 니트나 가디건은 4~5만원대입니다. 요즘 옷값엔 너무 거품이 많이 들어가있는데, 포레스트 캠프는 거품을 쫙 뺀 브랜드인것 같네요

디자인적으로도 심플하면서 질리지 않게 오래 입을 만한 옷들이에요.

 

 

 

 

 

 

디자인이 어디서 한번 봣을 법한 아주 무난한 디자인들이에요

특이한 디자인의 옷들은 한번 입을 땐 이뿌지만 오래 입기엔 너무 질려서

전 심플한 디자인의 옷들을 선호합니다.

고르고 보니 전부 회색, 검정색 등 무채색 옷이네요ㅋㅋㅋ

 

 

 

 

 

 

 

 

 

 

 

 

 

 

 

 

 

 

 

 

2. 랄프로렌 폴로

폴로는 뭐 말이 필요 없는 브랜드죠. 남자 옷 브랜드 중에 제일 좋아하는 브랜드라서 남편에게도 자주 사 입히고 있어요.

폴로는 셔츠랑 가디건이 이쁜것 같아요.

신문기사 보니까 랄프로렌 폴로도 매출액이 감소하고 있다고 하던데, 저는 꾸준히 많이 사고 있습니다.

랄프로렌 폴로 가디건은 10~20만원대로 그닥 저렴한 가격은 아니지만, 브랜드 이미지가 좋고 디자인도 유행을 안타다보니 오래 입을 수 있다는 장점이 있습니다.

 

 

 

 

 

 

 

 

 

위에서 두번째 회색 가디건은 지난번 발리 여행 갔을때 30% 할인된 가격에 구매를 했답니다.

폴로 가디건은 많이 도톰한 편은 아니지만 데일리 룩으로 입을 수 있다는 장점이 있습니다.

 

 

 

 

 

 

 

 

 

 

 

 

 

3. 지오다노

 

지오다노도 꽤 오래가는 국내 브랜드이죠. 지오다노는 심플하고 깔끔한 디자인이라서 아무옷에나 코디하기가 쉬운 브랜드에요.

일단 가격도 매우 착한 편이고 가볍고 따뜻한 소재라서 자주 사게 되는 것 같아요.

우리 남편이 입어도 이 모델처럼 이쁜 핏이 나올런지는 미지수에요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요 바로 아래 사진의 가디건은 지금 한정특가 세일해서 19,800원이에요.

 

 

 

 

 

↓지오다노 사이트 주소

http://www.giordano.co.kr/

 

 

 

 

 

 

 

 

 

 

 

 

 

 

이 외에도 타미나 헤지스 옷도 괜찮은데 가격이 저렴한 편은 아니죠.

겨울 대비해서 남친, 남편 가디건 준비하시는 분들에게 도움이 되는 정보였으면 좋겠네요.

 

 

 

 

저작자 표시
신고
top

CONTENTS

검둥흰둥네집
BLOG main image

RSS 2.0Tattertools
공지
아카이브
최근 글 최근 댓글 최근 트랙백
카테고리 태그 구름사이트 링크